부산 오랑대 파도사진


 부산 오랑대

 





 부산 오랑대

 





 부산 오랑대

 







파도만 치면 달려가는 곳, 오랑대...

늘 같은 자리에 서서 같은 앵글로 사진을 찍는다 

같은 것 같으면서도 매일 다르게 다가오는 이 곳의 매력에 마음을 뺏긴 지 이미 오래다.

사람들은 늘 용왕단을 치고 오르는 거대한 파도에만 온 관심을 기울이지만,

나는 소용돌이 돌며 간헐적으로 치고 오르는 소소한 파도를 좋아한다.


파도는 지속적이긴 해도 매번 강한 면모로 다가오지는 않는다.

이어질 듯 하다가도 끊기고 끊길 듯 하다가도 꿈틀대며 이어지는,

마치 유기체처럼 살아 움직이는 파도는 바다의 실체처럼 장엄하다.

게다가, 색과 빛이 살아있는 강렬한 일출의 끝자락에서

파도는 마치 핏톨처럼 생기로 들끊는다.

내가 살아있다는 또다른 증거인 셈이다.


-  부산 오랑대







 

※ 제 사진은 가로 2500px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.
사진을 클릭하셔서 원본보기를 누르시면 아주 크게 볼 수 있습니다.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부산광역시 기장군 기장읍 | 오랑대공원
도움말 Daum 지도

'대한민국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경주 안압지의 야경  (0) 2015.11.12
남도로 떠난 단풍 촬영여행  (1) 2015.11.11
그녀들이 있는 가을 풍경  (0) 2015.11.05
부산 오랑대 파도사진  (1) 2015.10.27
부산 오랑대 해국  (1) 2015.10.26
제주도 사진여행 - 프롤로그 #2  (2) 2015.10.22
제주도 사진여행...  (1) 2015.10.21